K리그1 전북 김상식 감독, 성적 부진에 자진사퇴

홈 > 스포츠
스포츠

K리그1 전북 김상식 감독, 성적 부진에 자진사퇴

오혜주 0 입력  / 수정
PYH2023022504260005700_P2.jpg
▲ '안 풀리네'
 

 프로축구 K리그1 전북 현대 김상식 감독이 성적 부진에 책임을 지고 물러났다.

4일 전북 구단에 따르면 김 감독은 이날 오전 자진해서 사퇴하고 선수들과 마지막 인사를 나눴다.

전북 관계자는 "김 감독이 성적 부진에 책임을 지고 물러나게 됐다"면서 "구단은 곧바로 차기 사령탑 선임 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새 감독이 선임될 때까지 김두현 수석코치가 감독 대행을 맡는다.

당장 오는 5일 FC서울과 원정 경기부터 김 수석코치가 팀을 지휘한다.

선수 시절이던 2009년부터 전북에서 몸담은 김 감독은 2013년 플레잉코치, 2014~2020년 수석코치를 거쳐 2021년 조제 모라이스 감독의 후임으로 전북 사령탑에 올랐다.

데뷔 첫 해 K리그1 우승, 지난해 대한축구협회 FA컵 우승을 일궜지만, 전술적 역량과 위기관리 능력이 부족하다는 비판의 목소리가 따라다녔다.

올 시즌 전북은 수비 불안과 공격수들의 줄부상 속에 강등권 언저리인 10위(승점 10·3승 1무 6패)까지 내려앉았다.


오혜주 기자 / 더인사이드뉴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5 명
  • 오늘 방문자 184 명
  • 어제 방문자 415 명
  • 최대 방문자 1,892 명
  • 전체 방문자 217,174 명
  • 전체 게시물 0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2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