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시다, 반도체 7개사 대표에 투자 요청…마이크론 5조원 투자(종합)

홈 > 국제
국제

기시다, 반도체 7개사 대표에 투자 요청…마이크론 5조원 투자(종합)

오혜주 0 입력  / 수정
AKR20230518077951073_01_i.jpg
▲ 기시다, 외국 반도체 업체 대표 면담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18일 삼성전자[005930] 등 외국 반도체 생산업체·연구기관 7곳 대표들괍 만나 일본 투자 확대를 요청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이날 오전 도쿄 총리관저에서 열린 7개 외국 대형 반도체 기업들 대표와의 면담에서 "범정부적으로 (외국 기업이) 대일 직접 투자를 한층 더 늘리게 하고, 반도체 산업을 지원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시다 총리는 또한 외국 반도체 기업과 관련 일본 기업의 협력을 지원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이날 면담에는 세계 최대 반도체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업체인 대만 TSMC와 한국의 삼성전자, 미국의 IBM·인텔·마이크론 테크놀로지·어플라이드 머티어리얼즈(AMAT), 종합반도체 연구소인 벨기에 IMEC(아이멕)의 대표들이 참석했다.

면담에 참석한 산제이 메흐로트라 마이크론 최고경영자(CEO)는 향후 몇 년간 일본에 최대 5천억엔(약 5조원)을 투자해 히로시마 공장에서 차세대 반도체를 생산하겠다고 밝혔다.

마이크론은 최첨단 극자외선(EUV) 노광장비를 도입해 2026년께부터 차세대 반도체를 생산할 계획이다.

일본 정부는 수천억엔(약 수조원) 규모의 보조금 지원을 검토하고 있다.

참석 업체 대표들은 일본 정부의 지원을 전제로 투자 확대를 검토하고, 차세대 반도체 양산 투자에도 노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일본 정부는 다음 달 마련할 경제재정운영지침에 반도체 산업 지원 방안을 포함할 계획이다.

일본 정부는 외국 반도체 업체 유치와 차세대 반도체 국산화에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오혜주 기자 / 더인사이드뉴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21 명
  • 오늘 방문자 231 명
  • 어제 방문자 430 명
  • 최대 방문자 1,892 명
  • 전체 방문자 197,560 명
  • 전체 게시물 0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2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