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장실과 술집서 행패 부린 50대 구속

홈 > 사회
사회

김제시장실과 술집서 행패 부린 50대 구속

오혜주 0 입력  / 수정
PCM20191025000181990_P2.jpg
▲ 행패 (PG)
 

전북 김제경찰서는 만취한 상태로 관공서와 술집 등에서 행패를 부린 혐의(공무집행방해 등)로 50대 A씨를 구속해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 만취 상태로 김제시청 시장실을 찾아가 비서실 직원의 얼굴을 주먹으로 한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 2월에는 주점 여러 곳을 돌아다니며 화분이나 거울 등을 파손하거나 업주를 폭행한 혐의 등도 받는다.

피해자들의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목포로 도주한 A씨를 최근 검거해 구속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5년 전에 버스정류장 관련해 민원을 넣었는데, 해결이 되지 않던 게 생각나 화가 나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유사한 범행을 반복해 저지른 만큼 사안이 중대하다고 보고 A씨를 구속했다"며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혜주 기자 / 더인사이드뉴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16 명
  • 오늘 방문자 222 명
  • 어제 방문자 430 명
  • 최대 방문자 1,892 명
  • 전체 방문자 197,551 명
  • 전체 게시물 0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2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