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77.6%, 윤석열 정부 中企 정책 만족"

홈 > 정치
정치

"중소기업 77.6%, 윤석열 정부 中企 정책 만족"

오혜주 0 입력  / 수정
중기중앙회, 중소기업 303개 조사…향후 중점 추진 정책에 '노동개혁' 꼽아


AKR20230522038300003_01_i.jpg
▲ 중소기업 정책 만족도

중소기업 10곳 중 8곳 가까이가 윤석열 정부의 중소기업 정책에 만족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윤석열 정부 2년차에 중점 추진해야 할 중소기업 정책으로는 주 52시간제, 중대재해처벌법 등 노동개혁을 꼽았다.

22일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지난 15∼18일 중소기업 303개를 대상으로 실시한 '윤석열 정부 중소기업 정책 만족도 및 정책 과제 조사' 결과, 윤석열 정부의 중소기업 정책에 대해 77.6%가 만족한다고 답했다.

가장 잘한 중소기업 정책(복수 응답)으로는 근로 시간 유연화 등 노동개혁 원칙 수립(57.8%)을 가장 많이 꼽았고, 이어 납품단가 연동제 법제화 등 제값 받기 환경 조성(54.5%), 상속·증여세 공제 한도 확대 등 기업승계 활성화(31.4%) 등 순이었다.

AKR20230522038300003_03_i.jpg
▲ 한국경제 최우선 해결 과제

한미일 경제협력 강화 등 윤석열 대통령의 '대한민국 1호 영업사원' 행보에 대해서는 84.8%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긍정 평가 이유(복수 응답)로는 글로벌 위상 강화(66.1%), 수출 기회 확대(44.7%), 소재·부품·장비 및 원자재 수입 원활화(27.6%) 등 순으로 꼽혔다.

한국 경제가 당면한 최우선 해결 과제로 40.3%가 경직된 노동시장을 꼽았고, 대·중소기업 양극화(18.5%), 과도한 규제(18.2%), 저출산·고령화 심화(15.8%)가 뒤를 이었다.

중소기업이 당면한 가장 큰 애로(복수 응답)는 인력난 심화(48.5%), 인건비 상승(45.9%), 원자잿값 인상(42.6%) 등이 많이 꼽혔다.

AKR20230522038300003_02_i.jpg
▲ 윤석열 정부 2년차에 중점 추진해야 하는 중소기업 정책 (복수응답)

현 정부 2년차에 중점 추진할 중소기업 정책(복수 응답)으로는 주 52시간제·중대재해처벌법 등 노동개혁(59.7%)을 꼽았고, 외국 인력 제도 개선 등 인력난 해소(34.3%), 대·중소기업 양극화 해소(30.0%), 기업승계 활성화 지원(19.5%) 등을 제시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노동에 치우친 정책을 바로잡고 납품단가 연동제 도입, 기업승계 제도 개선 등 기업하기 좋은 정책 환경을 마련한 데 대한 중소기업 현장의 공감대가 이번 조사 결과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며 "정부와 기업이 원팀으로 뭉쳐 당면한 복합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대한민국의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고 말했다.


오혜주 기자 / 더인사이드뉴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12 명
  • 오늘 방문자 223 명
  • 어제 방문자 430 명
  • 최대 방문자 1,892 명
  • 전체 방문자 197,552 명
  • 전체 게시물 0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2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