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국, '코인 자금 출처 의혹'에 "하늘서 떨어진 돈 없어"

홈 > 정치
정치

김남국, '코인 자금 출처 의혹'에 "하늘서 떨어진 돈 없어"

오혜주 0 입력  / 수정
'상임위 중 거래 의혹'엔 "저희도 확인 안돼 거래 내역 보고있다"


PYH2023050922840001300_P2.jpg
▲ 가상자산 보유 논란 김남국.. 질문세례 받으며 퇴근

거액의 가상자산 보유 논란 당사자인 더불어민주당 김남국 의원은 12일 '코인 거래'와 관련한 자금 출처 의혹 등에 대해 "명확하게 문제가 없다"며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하늘에서 떨어진 돈, 굴러 들어온 돈은 하나도 없고, 공개하면 모든 게 투명해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외부에서 자금이 들어왔다면 현금이 뭉칫돈으로 ATM(현금자동입출금기)이나 (은행) 창구를 통해 들어와야 하는데, 이자가 분배돼 들어온 것 말고는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문제가 없어서 법원에서 영장을 두 번이나 기각했는데, 수사기관으로 의심되는 곳이 특정 언론에 흘려서 엄청나게 뭐가 있는 것처럼 부풀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지난해 소속 상임위인 법제사법위원회 회의 도중 코인 거래를 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에 대해서는 "저희도 확인이 안 돼서 거래 내역을 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자신이 보유한 암호화폐가 게임업체인 위메이드가 발행한 '위믹스'라는 점을 들어 게임 업계의 입법 로비를 받았다는 의혹 등이 제기됐지만, 이에 대해 직접적인 답변을 내놓지는 않았다.


오혜주 기자 / 더인사이드뉴스

0 Comments
글이 없습니다.
반응형 구글광고 등
State
  • 현재 접속자 128 명
  • 오늘 방문자 218 명
  • 어제 방문자 430 명
  • 최대 방문자 1,892 명
  • 전체 방문자 197,547 명
  • 전체 게시물 0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20 명